• 최종편집 2022-08-05(금)

레슨
Home >  레슨  >  아코디언

실시간뉴스

실시간 아코디언 기사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 꽃밭에서
    <꽃밭에서> 이번 곡은 1953년도에 발표된 어효선 작사, 권길상 작곡의 서정동요인 <꽃밭에서>를 아코디언 곡으로 편곡해 보았습니다. 6·25전쟁이 휴전된 직후의 작품으로, 집을 떠난 아버지를 생각하는 어린이의 마음을 나타내고 있는 이 곡은 8분의 6박자 내림마장조의 서정적 멜로디가 정답게도 들리고, 그리움을 호소하는 애절한 노래입니다. 이러한 동요 연주를 통해 정확한 운지법을 숙달 시키고, 아코디언의 따뜻한 음색으로 묵시적인 서정성을 표출하여 연주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jzmyall@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9-04-08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아코디언의 보관과 취급 1. 습기를 피해야 한다. 2. 바다 바람과 모래 먼지의 노출에 신경 써야 한다. 3. 직사광선을 피하고, 공기가 잘 통하는 곳에 놓아야 한다. 특히 오래 보관 시에는 가끔 통풍을 시켜주어 공기가 잘 통하게 한다. 4. 고온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고, 높은 곳에서 떨어지거나 충격을 받는 일이 없도록 하며, 무거운 물건을 악기 위에 올려놓지 않도록 유의한다.
    • 레슨
    • 아코디언
    2019-03-25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아코디언을 처음 대하는 분들은 누구나 손가락의 움직임이 자연스럽지 못하기 때문에 꾸준히 연습하는 것이 힘들다. 매일 연습하는 것이 중요하다. 손가락 연습만이 아니고 왼손과 바람통의 유기적인 관계를 익히는 것도 되기 때문에 부단한 노력이 필요하다.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9-02-13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아코디언의 효과적인 연습 방법 새로운 곡을 시작할 때는 처음부터 끝까지 성급하게 하지말고 한 마디씩 차근차근 연습한다. 오른손과 왼손 모두가 자연스럽게 될 때까지 연습한 후에 양손으로 연습한다. 처음부터 완전히 외우면서 연습하면 다른 곡을 새롭게 대해도 어렵지 않게 해결할 수 있어서 가장 합리적이라고 할 수 있다. 외운다는 것은 악보 자체를 외우는 것뿐만 아니라 오른손이나 왼손이 무의식 중에 연주할 때를 말한다고 생각하면 틀림없다. (월간색소폰)최덕범 연변대학 아코디언 전공, 프로 아코디언 연주자=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2-26
  • [최덕범의 아코디언연주 - '섬마을선생님' 동영상첨부]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2-07
  • [최덕범의 아코디언연주 - '안동역' 동영상첨부]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2-07
  • [최덕범의 아코디언연주 - '왕벌의비행' 동영상첨부]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2-05
  • [최덕범의 아코디언연주 - '미소폴카' 동영상첨부]
    (월간색소폰)최덕범 칼럼니스트=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2-04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아코디언의 데타쉐 주법 데타쉐 주법이란 레가토와 스타카토 표식이 없는 음들을 연주하는 주법으로서 음과 음들을 서로 갈라서 연주한다는 것을 말한다. 소리와 소리 사이가 갈라진다는 의미에서 스타카토 주법이 포함되지만 실제적인 음진행에서는 ‘끊는다ʼ는 개념보다는 ‘이어지지 않는다ʼ는 성격에 더 가깝다. 데타쉐 주법은 소리들을 확신성 있게 시작하고 역동적으로 고르게 지속시키면서 음과 음사이는 부드럽게 음악연주에서 가장 일반화된 주법의 하나이다. 소리연결에서는 앞소리와 뒷소리 사이에 순간적인 멈춤이 생기게 되지만 음색적으로 차이가 없어야 한다. 데타쉐에서 소리의 형태적인 특징을 보면 시작은 부드러운 소리를 내지만, 명확하고 선명하며 확신성 있는 소리의 맺음은 짧은 여음이 있는 소리 맺음으로 된다. 또한 가운데 부분은 울림이 충만하고 소리가 단정하며, 부드러우면서도 온화한 음색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손가락을 짚을 때는 부드러우면서도 명료한 짚기가 진행되며, 손가락을 뗄 때에는 부드럽고 어느 정도 둔한듯한 손가락 때기가 진행된다. 데타쉐는 손가락 운동으로 진행한다. (월간색소폰)최덕범 연변대학 아코디언 전공, 프로 아코디언 연주자=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1-01
  • 추억을 나누는 아코디언 연주
    아코디언의 레가토 주법 레가토 연주법은 높이가 서로 다른 두개 이상의 소리들을 서로 끊어지지 않게 이어서 연주하는 주법을 말한다. 레가토 연주에서 매개 소리들의 이음마디들에서 음량과 음색의 차이를 없애며 최대한 소리가 이어져야 한다. 그리고 앞소리의 여음이 뒷소리에까지 겹쳐지지 않아야 한다. 레가토 연주를 연습하기 위해서는 손가락, 손목, 팔굽과 팔 등 모든 뼈마디들을 하나로 연결시켜 팔과 손목의 유연성을 최대한으로 보장해야 하며 건반을 짚고 뗄 때 부드럽게 진행해야 한다. (월간색소폰)최덕범 연변대학 아코디언 전공, 프로 아코디언 연주자= suyeon@keri.or.kr
    • 레슨
    • 아코디언
    2018-10-04
비밀번호 :